• 케이웨더의 채용공고입니다.

  • [서울경제] ‘최악의 미세먼지’에 날씨 관련 앱 인기
  •  

    가시거리 확보가 힘들 정도로 미세먼지 가득 낀 날이 계속되면서 미세먼지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날씨 앱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NHN AD는 26일 ‘오픈애즈’ 이슈캘린더를 통해 미세먼지·날씨 앱 순위를 공개했다.

    오픈애즈 이슈 캘린더는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매주 실 사용자 데이터를 집계, 매주 관심도가 높아진 최신 트렌드 앱을 소개하는 코너다.

    이날 오픈애즈 이슈캘린더가 공개한 순위에 따르면 총 설치 수 기준 1위는 원기날씨, 2위는 케이웨더, 3위 미세미세, 4위 웨더퐁 순이었다. 

    총 설치수 145만으로 1위를 차지한 원기날씨는 날씨와 미세먼지 등을 직관적으로 한눈에 볼 수 있게 구성한 앱이다. 편리한 사용자환경(UI)과 작은 용량 덕분에 40대와 50대에게 인기가 높았다. 40대, 50대 이용자가 많다 보니 원기날씨를 설치한 사용자는 고속도로교통정보, 네이버 지도, 카카오맵, 등의 위치 앱을 함께 설치하는 경향이 강했다.

    2위는 총 설치 수 103만을 기록한 케이웨더가 차지했다. 케이웨더는 순위권 내 날씨 앱 중 미세먼지·날씨 앱 중에 가장 많은 기능을 담고 있다. 날씨 방송과 뉴스, 자외선 예보와 이용자 간에 소통할 수 있는 날씨 SNS까지 마련돼있고, 예보가 틀리면 선물을 주는 ‘날씨보상제’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앱 내에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다. 산·골프장 등의 테마 날씨를 제공해 50대 남성의 설치비중이 특히 높았다.

    3위를 차지한 미세미세(총 설치수 90만)는 미세먼지에 특화된 앱이다. 일반 날씨 앱과는 달리 미세먼지 농도를 8단계로 분류해 상세히 분석해준다. 총 설치 수로는 3위였지만, 지난주 대비 신규 설치자 수가 2배 이상 늘어나는 모습을 보이며 최근 높아진 미세먼지에 대한 이용자들의 관심을 입증했다. 미세먼지가 영유아 등 건강 취약계층에 더 민감한 만큼 아이를 키우는 아이를 둔 30대 여성의 설치비중이 높았다.

    4위는 웨더퐁(총 설치수 30만)은 사용자의 현 위치 혹은 관심 지역의 1~2km 반경 날씨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앱으로, 기상 상황에 따라 감정을 표현하는 캐릭터 ‘퐁’이 알려주는 감성 문구로 재미있게 날씨 정보를 전달한다. 남성의 설치비중이 65%를 차지하고 40대의 비중이 높으며, SK텔레콤의 자회사 테크엑스에서 제작한 앱이라 SKT 스마트홈, T배경화면 등 SK와 관련된 앱을 함께 설치한 이용자가 많았다. 

    오픈애즈는 NHN AD가 운영하는 마케팅 정보 큐레이션 서비스로 △250여개의 광고 상품 정보 △광고 상품별 효율 데이터 △국내외 마케팅 트렌드 △광고 솔루션 등 마케팅 효율 향상에 꼭 필요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다. 

    양사록 기자 sarok@sedaily.com

  • 2018-0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