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케이웨더의 언론기사 내용입니다.

  • [매일경제] 스마트폰으로 공기질 측정 ‘에어가드K폰’
  • 삼성전자는 기상정보제공기업 케이웨더와 함께 실내 공기관리에 특화한 스마트폰 '에어가드K폰'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에어가드K폰은 스마트폰과 케이웨더가 개발한 실내 공기 측정기 '에어가드K'로 구성된다. 에어가드K는 미세먼지 수치뿐만 아니라 온도, 습도, 소음, 이산화탄소,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등 공기 질과 관련된 여섯 가지 요소를 측정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에어가드K폰에 탑재된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미세먼지나 이산화탄소 측정값이 높을 때 공기청정기를 작동하도록 설정하거나 온도와 습도를 확인하고 에어컨을 제어하는 것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에어가드K폰은 갤럭시노트FE와 2017년형 갤럭시A5 모델에 한정해 500대만 SK텔레콤을 통해 출시한다. 스마트폰과 38만원 상당 측정기를 묶어 판매하는데 각각 원래 스마트폰 가격만 내면 된다.

     

    서동철 기자

  • 2017-07-24